전라남도, 2022년 인재한마당 성황리 진행

전남
전라남도, 2022년 인재한마당 성황리 진행
새천년 미래를…전남 인재 한마당 ‘성황’ 4년간 5천588명 발굴·육성…각 분야서 두각 보여
  • 입력 : 2022. 08.11(목) 17:21
  • 서은홍 기자
전라남도, 2022년 인재한마당 성황리 진행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전라남도가 미래 발전의 원동력이 될 인재 육성을 위해 펼친 새천년인재육성프로젝트의 성과를 돌아보기 위해 마련한 ‘2022년 전라남도 인재한마당’이 11일 성황리에 열렸다.

이날 도청 김대중강당에서 열린 행사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서동욱 전남도의회 의장, 김대중 전남도교육감, 장학기금 고액 기탁자 등 내외 귀빈과 새천년 으뜸인재, 학부모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비대면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전남도 대표 유튜브 채널 ‘으뜸전남튜브’에서 생중계됐다.

이번 행사는 학생들이 경제적 여건에 상관없이 꿈과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추진한 새천년인재육성프로젝트 4년간의 성과를 돌아보면서, 올해 신규 선발된 해외 유학생, 으뜸인재, 예능영재, 노벨캠프 등 7개 분야 539명의 인재를 축하하는 뜻깊은 자리가 됐다.

특히 새천년인재육성프로젝트로 선발된 인재들을 영상으로 소개하고, 사업별 대표 10명이 도지사로부터 ‘전남도 인재증서’를 받았다. 증서 수여자들은 앞으로의 힘찬 도전을 위한 포부를 밝혔으며, 이에 화답하는 선배 인재들의 축하영상과 지역대학 선배들의 멋진 축하공연이 펼쳐졌다.

지난 2019년 시작한 새천년인재육성프로젝트는 2020년 1천308명, 2021년 2천78명 등 지난 7월까지 총 5천588명의 인재를 발굴했다.

실제로 장미란 선수를 존경하며 대한민국 역도의 저력을 보여주겠다던 조 모 학생은 지난해 전국체전에서 역도 3관왕을 차지한데 이어 올해 60kg급 세계 역도주니어대회에서 동메달을 수상했다.

학부시절부터 국제학술지 1저자에 게재될 정도로 학업에 매진하면서 교육봉사를 실천한 서 모 학생은 지난해 해외유학생으로 뽑혀 미국 메사추세츠공과대학(MIT) 물리학 박사과정을 밟고 있다.

김영록 도지사는 “많은 학생들이 프로젝트를 통해 전남의 인재로 성장하는 모습을 보면서 큰 보람을 느낀다”며 “지역의 인재들이 마음껏 꿈을 펼치도록 ‘첨단산업과 신해양·문화관광·친환경 수도 전남’을 건설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새천년인재육성프로젝트는 ‘인재가 전남의 희망입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3개 분야 16개 사업으로 구성됐다. 전남도는 인재들의 지원이 종료된 이후에도 정보자료(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학생들을 지속해서 모니터링할 방침이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