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농산물수출개척단, 유럽(체코)에서 연일 수출 협약 체결

고흥
고흥군 농산물수출개척단, 유럽(체코)에서 연일 수출 협약 체결
체코 케이터링 전문회사와 고흥 유자·생강 B2B 공급키로
  • 입력 : 2022. 09.21(수) 17:25
  • 서은홍 기자
고흥군 농산물수출개척단, 유럽(체코)에서 연일 수출 협약 체결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고흥군 농산물 수출개척단(단장 공영민)은 체코 플젠에서 YUZU㈜와 미화 210만 달러(한화 29억) 수출협약을 체결한데 이어 체코 프라하에서 베이직크루㈜와 미화 90만 달러(한화 13억) 규모의 유자, 생강 등의 음료 및 식재료 납품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베이직크루㈜는 체코에서 대기업을 대상으로 단체급식 서비스를 전문으로 하는 케이터링 업체이며, 다국적기업이 많은 체코에서 식재료 유통을 하며 입지가 탄탄한 로컬기업으로 알려져 있다.

베이직크루㈜의 비노이 쿠마르 대표는 “고흥 유자는 체코에서 K-푸드 열풍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인기 있는 식재료다”며, 이번에 고흥군과 협약을 체결함으로써 체코 시민에게 고흥유자를 활용한 새로운 맛을 선보일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고흥군 농산물수출개척단장인 공영민 군수는“유자와 생강 등 고흥 식재료의 유럽 체코시장 진출은 큰 의미가 있다”며, “세계의 경제 석학들이 미래를 먹거리 전쟁으로 예견했듯이 고흥 농산물이 B2B 식재료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하는 시발점이며 신호탄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고흥 농산물의 수출시장 확대를 위해 관련 생산시설 정비 및 고흥 농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식재료 연구개발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수출개척단에 함께 참여하고 있는 NH농협고흥군지부 김태훈 지부장은 “해외 현지에서 고흥 농산물의 경쟁력을 확인할 수 있었고, 고흥 농산물이 해외에서 더욱 사랑 받을 수 있도록 농협도 지원 방안을 적극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