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산동면-성남시 태평3동 주민자치위원회 자매결연

구례
구례군 산동면-성남시 태평3동 주민자치위원회 자매결연
  • 입력 : 2023. 03.24(금) 17:30
  • 서은홍 기자
구례군 산동면-성남시 태평3동 주민자치위원회 자매결연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구례군 산동면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최규동)와 성남시 태평3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배화자)는 지난 23일 산동면사무소 회의실에서 양 지역의 주민자치위원과 동․면장이 참석한 가운데 자매결연식을 갖고 지역적인 특성을 토대로 양 지역간 발전과 번영을 위해 문화·관광·경제 분야에서 상호교류하기로 합의했다.

지리산 자락에 산수유 등 농업을 주로 하는 구례군 산동면과 재래시장 등 성남시의 지역 중심 상권을 이루고 있는 성남시 태평 3동은 지역적 특성은 다르지만 도농 주민자치위원회가 손을 맞잡고 교류 협력을 통한 공동 발전을 추구해 나가기로 뜻깊은 결의를 다졌다.

특히, 산동면 주민자치위원회는 지역의 농특산품인 산수유, 오이, 고로쇠, 감 등 직거래 판매에 관심을 갖고 양 위원회가 소위원회를 구성하여 구체적으로 실행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또한, 결연식 후 오찬 자리에 함께한 김순호 구례군수는 “도농 간 조화로운 자매결연의 의미를 높게 부여하며 양 지역이 상호 발전을 위해 활발한 교류를 추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규동 산동면주민자치위원장은 “태평3동과 산동면은 도시와 농촌이라는 서로 다른 환경이 오히려 양 지역의 협력과 교류하는데 이점이 된다”라며, “양 지역의 문화와 지역적 특성을 이해하고 활발한 교류를 통해 지역 공동 발전은 물론 도농간 상생을 실현하게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배화자 태평3동 위원장은 “태평3동은 유동 인구가 많고 중심 상권이 형성이 된 전형적인 도시지역으로 농업을 터전으로 하면서도 관광자원이 풍부한 산동면과 특별한 자매결연을 맺게 되어 기쁘다”라며, “도농 상생을 위한 우호 교류를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