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처님 오신 날 화재 예방에 각별한 관심을

독자기고
부처님 오신 날 화재 예방에 각별한 관심을
여수소방서 여서119안전센터장 오원균
  • 입력 : 2023. 05.16(화) 11:59
  • 호남뉴스라인
여수소방서 여서119안전센터장 오원균
[호남뉴스라인] 5월은 따뜻한 기온과 국지성 바람이 강하게 불고, 건조한 날씨로 인해 화재 발생의 최적 조건을 형성하고 있고, 강풍까지 불면 작은 불씨도 순식간에 대형화재로 번질 수 있다. 

특히, 부처님 오신 날 전후에는 봉축 행사에 따른 연등 설치 등으로 촛불, 전기, 가스 등 화기사용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어 사찰 화재 예방에 각별한 관심이 요구되고 있다.

보통, 사찰은 산림지역에 위치하고 있고, 소방서와 원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화재 발생 시 신속한 현장 접근이 어렵고, 인접 산림으로 연소 확산할 우려가 크며, 초기 진화를 위한 소방시설이 충분하지 않다는 취약성이 내재하여 있다.

또한, 불특정 다수인의 출입이 많고, 사찰 주변이 산림지대로 농작물, 담배꽁초 등에 의한 화재위험성이 증가하고, 사찰의 경우 대부분 목조 건축물로 화재 발생 위험성이 높다.

소방관서에서는 부처님 오신 날을 대비해서 화재 안전 조사, 화재 안전 컨설팅, 특별경계근무 등 화재 예방대책을 추진한다. 하지만, 소방관서의 노력만으로는 완벽하게 화재 예방 및 초기대응을 하기에는 부족하고, 시민들의 협조가 어느 때보다 필요하다. 

불기 2567년 호국불교의 대승 보살 정신으로, 정성으로 밝힌 연등처럼 이번 부처님 오신 날은 마음이 환해지는 그런 날이었음 좋겠다.
호남뉴스라인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