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무주
무주군,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재난관리 총괄 등 13개 기능별 협업 실행계획
예방 중심의 현장 밀착형 홍보와 실천 주력
  • 입력 : 2023. 11.21(화) 16:36
  • 서은홍 기자
무주군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무주군이 겨울철 재난 대응을 위한 비상근무 체계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무주군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황인홍 군수)를 가동한 무주군은 오는 3월 15일까지 기상 상황과 재난 단계별 대처에 주력할 방침이다.

무주군에 따르면 단계별 실무반을 편성 · 운영하는 한편, △재난관리 총괄을 비롯한 △긴급 생활안정 지원과 △재난현장 환경정비, △긴급통신 지원, △시설 응급 복구, △에너지 기능복구,

△재난수습 홍보, △물자관리 및 자원관리, △교통 대책, △의료 · 방역, △자원봉사 관리, △사회질서 유지, △수색 및 구조 · 구급 등 재난관리를 위한 13개 기능별 협업을 실행해 나갈 계획이다.

무주군청 안전재난과 재난방재팀 김귀영 팀장은 “대설과 한파가 우려되는 계절인 만큼 24시간 선제적 상황관리와 관련 장비 가동 및 상태 점검, 자재 확보 및 비축 등 사전 예방 활동을 우선 강화하고 있다”라며 “자율방재단을 비롯한 관내 유관기관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해 예방 중심의 현장 밀착형 홍보와 실천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관내 국도와 지방도, 군도 등 4곳을 제설 위험지구로 지정한 무주군은 강설 대비 모니터링을 강화하는 한편, 도로정비원 등 20명의 제설 인력과 제설차를 비롯한 굴삭기와 모래 살포기 등의 제설 장비 176대를 확보하고 있다.

또 국도와 지방도 · 군도, 마을안길 및 진입로 등지에 제설함 250개를 설치하고 모래 500㎥, 염화칼슘 269톤, 소금 1,462톤을 비축해놓은 상태다. //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