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노사민정 협의회 개최

익산
익산시, 노사민정 협의회 개최
원하청 상생 협력 공동선언문 채택 ‘원하청 상생협력’ 다짐
  • 입력 : 2023. 11.27(월) 21:43
  • 서은홍 기자
익산시, 노사민정 협의회 개최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익산시 노사민정이 원하청 상생을 기반으로 지역경제의 위기를 새로운 도약과 혁신의 계기로 만들고자 힘을 함쳤다.

시는 27일 노사민정협의회를 개최해 원하청 상생 협력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결의하는 ‘익산시 노사민정 원하청 상생협력 공동선언문’을 채택했다고 밝혔다.

공동선언문은 올해 노사민정 각계각층의 토론과 협의 끝에 원하청 도출 된 원·하청이 상생하는 지역 공동체 확산과 취약계층 노동자의 노동권 보호를 주요 내용으로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정헌율 익산시장, 안현석 민주노총 의장, 전세성 한국노총 의장, 김원요 상공회의소 회장, 이후송 고용노동부 익산지청장 등 우리 지역의 노ㆍ사ㆍ민ㆍ정 대표자들이 모두 참석하여 지속가능한 원하청 상생협력을 위해 공동선언문을 이행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날 행사는 올해 중점적으로 추진한 노사민정 토론회 및 워크숍, 취약계층 노동자 보호 지원사업 등 노사민정 협력사업에 대한 보고를 시작으로, 익산시 노사민정 원하청 상생협력 공동선언문 채택 순으로 진행됐다.

선언문에 따라 ▲배려를 통한 노동격차가 해소된 희망일터 확산 ▲양극화와 경제위기에 대처한 사회안전망 구축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와 근로조건 개선을 위한 원하청간 불공정거래 근절 및 불합리한 관행 개선 ▲민주적 노사관계 구축을 통한 지역경제 발전 및 지속성장 가능한 경제공동체 구현 등 세부 실천과제를 노사민정 각 단체가 하나되어 각자의 역할을 수행하기로 다짐했다.

정헌율 시장은 “지금은 익산시 경제 발전을 위해 노사민정간의 화합과 신뢰가 더욱 중요한 시기”라고 강조하며 “오늘의 공동선언이 실천으로 이어져 기업하기 좋은 도시, 일자리 걱정이 없는 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사민정협의회를 중심으로 사회적 타협을 이루어 가자“고 말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