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기본형 공익직불금 263억 지급

무안
무안군, 기본형 공익직불금 263억 지급
농업·농촌의 공익기능 증진 및 농가소득 안정 기여
  • 입력 : 2023. 11.28(화) 17:42
  • 서은홍 기자
무안군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무안군(군수 김산)는 2023년 기본형 공익직불금 규모를 263억 원으로 확정하고, 지급계좌 확인, 준수사항 위반에 따른 감액 확정 등의 행정 절차를 거쳐 이달 중 순차적으로 농가에 공익직불금을 지급한다.

공익직불제는 농업·농촌의 공익기능 증진과 농업인의 소득안정 도모를 위해 농업인에게 직불금을 지급하는 제도이다. 올해부터는 2017~2019년 중 1회 이상 종전의 직불금을 지급받은 이력이 없는 농지도 신청할 수 있어 지급대상 농업인 및 농지가 확대됐다.

무안군은 지난 2~5월 신청을 받아 농업인 및 농지, 소농직불 요건, 농지전용허가에 대한 자격검증과 준수사항 이행 여부를 확인하여 11,924명(263억 원)의 대상자를 확정했으며, 이 가운데 농가 단위로 120만 원 지급되는 소농직불금은 3,967 농가 47억 원, 면적단위로 지급되는 면적직불금은 7,957 농가 216억 원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공익직불금이 4~5월 이상저온과 7~8월 집중호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