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자치도의회, 주광주 중국총영사와 면담가져

정치
전북자치도의회, 주광주 중국총영사와 면담가져
국제교류 통한 지역간 연대 위해 주광주 중국 총영사관의 협조 당부
다양한 협력증진 방안통해 더 끈끈한 관계 도모 약속
  • 입력 : 2024. 03.05(화) 20:35
  • 서은홍 기자
전북자치도의회, 주광주 중국총영사와 면담가져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전북특별자치도의회(의장 국주영은)는 5일, 의장실에서 주광주 중국총영사관 ‘구징치’ 총영사 일행을 만나 양국의 상생발전 및 협력증진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국주영은 의장은 “올해는 우리 의회와 강소성인대의 교류 28주년, 우리 도와 중국 강소성의 교류 30주년이 되는 해이며, 전라북도가 전북특별자치도로 새롭게 출범한 뜻깊은 해”라고 말하며, “코로나19 종식이후 세계는 다시 긴밀히 이어지고 있으며 급변하는 국제정세에 적절히 대응하기 위해선 국제교류를 통한 지역 간 연대가 더욱 필요 하기에 주광주 중국 총영사관의 많은 협조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에 구징치 총영사는 “코로나19로 인해 그간 어려움이 있었지만 다양한 협력증진 방안을 통해 전북자치도의회와 중국과의 교류가 더 끈끈하게 이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자치도의회는 중국 강소성 인대와 1996년 1월 자매결연을 맺었고, 운남성 인대와도 2011년 8월 우호협력을 체결한 이래, 매년 상호방문, 회의 등을 통해 교류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