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경찰서, 불법촬영 근절 위한 민경 합동점검 전개

무안
무안경찰서, 불법촬영 근절 위한 민경 합동점검 전개
  • 입력 : 2024. 03.22(금) 15:04
  • 서은홍 기자
무안경찰서, 불법촬영 근절 위한 민경 합동점검 전개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무안경찰서(서장 강용준)는 24. 3. 21(목) 남악 중앙공원 일대에서 카메라를 이용한 불법 촬영 근절 위해, 여성일상지킴이, 남악상가번영회, 청소년상담복지센터 등 약 25명이 협업하여 전파탐지 장비를 이용한 화장실 합동점검과 동시에 자체 제작한 리플릿 및 불법촬영탐지카드 배부 등 합동 순찰을 병행 했다.

이번 점검은 최근 2년간 관내 불법 촬영 범죄가 상가 화장실에서 집중적으로 발생하고 있고, 특히 불법촬영범죄는 불특정 다수가 피해자가 될 수 있는 중대 범죄임을 홍보 하여, 여성일상지킴이, 상가번영회 등과 심각성에 대한 충분한 공감대 형성 통해 이뤄졌다.

무안경찰은 이번 점검 활동을 시작으로 유관기관과 협업하여 관내 초·중·고 및 대학교 화장실 방문 점검 등 지속적으로 불법촬영 예방 위한 합동점검을 추진 예정이다.

강용준 무안경찰서장은 “불법촬영범죄는 영상유포 등 2차 피해로 연결되는 중대한 범죄라며, 지속적으로 유관기관 등과 긴밀히 협업하여 합동 점검 통해 불법 촬영에 의한 성범죄를 사전 차단 하겠다”고 밝혔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