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생명사랑약국 확대 운영

무안
무안군, 생명사랑약국 확대 운영
5곳 추가, 총 20개소 운영…자살 예방을 위한 사회 안전망 구축
  • 입력 : 2024. 03.25(월) 17:49
  • 서은홍 기자
무안군,'생명사랑약국’확대 운영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무안군(군수 김산)은 지난 21일 자살예방을 위한 생명안전망 구축을 위해 약국 5곳을 ‘생명사랑약국’으로 추가 지정하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추가된 곳은 무안읍 나래약국, 남악․오룡신도시 다나약국·바디엔약국·바른약국·오룡약국으로 현재 총 20개소가 생명사랑약국으로 지정되어 있다.

생명사랑약국은 주민 접근성이 높은 근처 약국의 약사들을 자살예방 생명사랑지킴이로 활용하는 사업이다.

약사들은 의약품 복약지도 시 정신건강·자살위험 고위험군을 조기에 발견하여 정신건강복지센터 서비스를 연계 제공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김성철 보건소장은 “생명사랑 약국사업을 통해 군민의 탄탄한 생명 안전망을 구축하고 살기 좋은 무안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자살고위험군 발굴·등록관리 ▲자살예방 생명지킴이 양성교육 ▲자살예방 인식개선 홍보관 운영 등 다양한 자살예방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09로 전화하면 24시간 상담받을 수 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