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청 검도단, 제28회 전국실업검도대회 개인전 우승 쾌거

무안
무안군청 검도단, 제28회 전국실업검도대회 개인전 우승 쾌거
6단부 개인전 유하늘 우승, 통합부 개인전 김한범 3위
  • 입력 : 2024. 04.15(월) 14:51
  • 서은홍 기자
무안군청 검도단, 제28회 전국실업검도대회 개인전 우승 쾌거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무안군(군수 김산)은 제28회 전국실업검도대회에서 무안군청 소속 유하늘(35세, 검도 6단) 선수가 6단부 개인전 우승과 김한범(30세, 검도 4단) 선수가 통합부 개인전 3위라는 성적을 거두었다고 밝혔다.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4일간 한국실업검도연맹 주최로 충남 청양군 군민체육관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는 26개 남녀 실업검도팀 500여 명이 참가하여 승부를 겨뤘다.

유하늘 선수는 6단부 개인전 8강에서 대구 달서구청 주연우 선수를 1대0, 4강에서 용인시청 조진용 선수를 1대0으로 이겼으며, 결승전에서 광명시청 방지훈 선수를 만나 2대0으로 승리하여 개인전 우승이라는 쾌거를 거두었다. 또한 김한범 선수도 남자 통합부 개인전에서 3위라는 우수한 성적을 거두었다.

김산 군수는 “매 경기 훌륭한 성과로 무안의 위상을 드높여준 검도단 여러분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02년 창단한 무안군청 직장 검도단은 현재 이광철 감독을 중심으로 8명의 선수가 활동하고 있으며, 2023년 대한검도회에서 선정한 올해의 우수단체상을 수상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