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의회 안전건설소방위원회, ‘안동 하회한옥마을’ 현지 의정활동 전개

정치
전남도의회 안전건설소방위원회, ‘안동 하회한옥마을’ 현지 의정활동 전개
한옥 보존․운영 우수사례 청취, 한옥 활성화 방안 모색
  • 입력 : 2024. 04.22(월) 22:06
  • 서은홍 기자
전남도의회 안전건설소방위원회, ‘안동 하회한옥마을’ 현지 의정활동 전개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전라남도의회 안전건설소방위원회(위원장 이동현, 보성2)는 4월 22일 제379회 임시회 현지활동으로 안동 하회마을을 방문했다.

이번 현지활동은 한옥 우수사례로 손꼽히는 안동시 하회한옥마을을 시찰해 약 600여 년의 한옥 역사가 유지될 수 있었던 운영 노하우 및 관리·보존 현황을 청취하고 이를 활용하여 전라남도 한옥의 발전과 활성화 정책을 발굴하는 데 목적을 두었다.

안동 하회마을은 2010년 유네스코 세계 유산에 등재되어 세계적으로 그 가치를 인정받았으며 23점의 문화유산을 보유한 한옥단지로, 매년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관광명소로 자리잡고 있다.

이날 참석한 위원들은 “하회마을의 우수사례들을 착안하여 전남도의 지역 자산인 한옥을 활용한 농촌·구도심의 활성화 방안 마련과 남도만의 특색을 가지는 문화·관광 자원으로 가치를 유지할 수 있도록 한옥 정책개발에 더욱 관심을 가지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동현 위원장은 “우리 지역에 자리잡고 있는 전통 한옥의 역사적· 문화적 가치를 보존하면서도 현대적인 편의시설과 전통문화체험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 시키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