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우기철 집중호우 대비 시설물 점검

진도
진도군, 우기철 집중호우 대비 시설물 점검
하천, 배수펌프장, 배수갑문 등 시설물 집중 점검
  • 입력 : 2024. 06.13(목) 16:12
  • 서은홍 기자
진도군, 우기철 집중호우 대비 시설물 점검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진도군이 우기철을 앞두고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시설물 점검에 나섰다.

이번 점검은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 등의 피해에 대비해 하천과 배수펌프장, 공사현장 등을 방문, 사전 대비 태세를 강화했다.

군 관계자들과 김희수 진도군수는 집중호우에 대비해 소포배수갑문과 펌프시설 작동여부를 확인하고 안전관리대책 수립‧이행 여부를 점검했다. 또한 진도천 교량설치에 따른 굴착사면 등의 시공‧관리상태를 꼼꼼히 살폈다.

기상청에 따르면 올해 장마는 6월 말에서 7월 초에 시작되고 6월 말부터는 전국에 강한 비로 올해 장마철에는 강수량이 평년보다 많을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진도군은 지난 5월에도 배수로, 저수지, 급경사지, 관광지 등 해당 부서별 장마철 대비 재해대책 사전점검을 실시해 갑자기 내린 폭우에도 별다른 피해를 입지 않았다.

한편, 김희수 진도군수는 “올 여름 집중호우에 대비한 시설물 점검을 실시했다며, 하천, 배수로 등 침수 취역지역 등을 계속해서 꼼꼼히 살펴 군민의 재산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